‘최고의 사랑’ 이영자, 김영철 가상결혼에 분노 “내 남자!”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최고의 사랑' 송은이, 김영철, 이영자 / 사진제공=JTBC

‘최고의 사랑’ 송은이, 김영철, 이영자 / 사진제공=JTBC

‘최고의 사랑’ 송은이와 김영철의 가상결혼 소식에 이영자가 뿔났다.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高)의 사랑’에 새롭게 합류하게 된 송은이와 김영철이 가상결혼식을 앞두고 청첩장을 주기 위해 평소 절친한 이영자를 찾았다.

아무것도 모른 채 두 사람을 맞이한 이영자는 “어버이날 기념으로 온 거냐.”라며 특유의 농담을 던졌다. 하지만 송은이와 김영철은 맘 편히 웃지 못하고 서로 우물쭈물하기만 했다.

이어 송은이와 김영철의 결혼 소식을 알게 된 이영자는 받은 청첩장을 내동댕이치며 “이 결혼 반대일세”라고 강한 분노를 표출했다.

한때의 ‘썸남’ 김영철에게 는”나중에 윤정수랑 김숙 하차하면 영철이 너랑 내가 결혼하려고 했었다. 너 아니면 난 이제 누구랑 나가냐”며 아쉬움을 드러내기도 했다.

뒤늦게 찾아온 개그맨 신동엽은 “영자가 옛날에 영철이 좋아했던 거 몰라? 잔인하다 정말”이라며 짓궂은 농담을 던져 둘을 곤란하게 만들었다.

송은이-김영철-이영자의 불꽃 튀는 삼각관계는 23일 화요일 오후 9시 30분 ‘최고의 사랑’에서 확인할 수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