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우, 폴라리스 엔터와 전속계약…오윤아·김범수 한솥밥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배우 이은우 / 사진제공=폴라리스엔터

배우 이은우 / 사진제공=폴라리스엔터

배우 이은우가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새롭게 도약한다.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는 23일 “최근 배우 이은우와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새로이 영입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은우의 동양적인 마스크와 잠재적인 능력, 연기에 대한 열정을 믿고 함께 새로운 출발을 시작할 예정”이라며 “이은우와 신뢰를 바탕으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 많은 사랑과 관심 부탁 드린다”고 말했다.

2006년 영화 ‘펀치 스트라이크’로 데뷔한 이은우는 영화 ’10억’, ‘로맨틱 헤븐’, ‘분노의 윤리학’, ‘비밥바룰라’ 등 다양한 작품에 출연했으며 최근 드라마 ‘빛나거나 미치거나’와 ‘중섭’을 통해 얼굴을 알렸다.

특히 김기덕 감독이 각본과 제작을 맡았던 영화 ‘신의 선물’을 시작으로 ‘뫼비우스’, ‘일대일’, ‘그물’ 등 연이어 그와 작품을 함께 하며 더욱 주목 받아왔다.

한편, 이은우가 새롭게 둥지를 튼 폴라리스 엔터테인먼트에는 양동근, 오윤아, 김범수, 레이디스 코드, 최무성 등이 소속돼 있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