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 마이웨이’ 진지희, 박서준 짝사랑녀로 존재감 과시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쌈 마이웨이' / 사진=방송 캡처

‘쌈 마이웨이’ / 사진=방송 캡처

배우 진지희가 KBS2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 연출 이나정) 1회에 특별 출연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쌈 마이웨이’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하는 현실 속에서도 남들이 뭐라던 ‘마이웨이’를 가려는 마이너리그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 드라마. 이날 진지희는 학교 오공주 짱 ‘보람’역을 맡아 주인공들의 과거 고등학교 시절을 함께 했다.

특히, 진지희는 동만(박서준)에게는 예쁜 외모와 귀여운 내숭을 무기로 애정 공세를 펼치는 ‘짝사랑녀’로, 애리(김지원)와는 ‘동만’을 두고 묘한 신경전을 벌이는 라이벌녀, 자신에게 호감을 보이는 무빈(최우식)에게는 한없이 차가운 ‘철벽녀’의 모습으로 각기 다른 매력을 발산했다.

한편, 진지희는 SBS 주말드라마’언니는 살아있다’에 출연 중이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