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강호동 “김희선, 우리 세대 첫사랑… 가슴 콩닥”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22 21-52-30-434-vert

‘섬총사’ 강호동이 김희선과 함께 여행을 가는 설렘을 드러냈다.

22일 첫 방송된 올리브TV ‘섬총사’에서는 강호동·김희선·정용화가 목포에서 배를 타고 우이도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배에 올라 탄 강호동은 정용화에게 “(김희선은) 내 세대의 마음 속 첫사랑이다”고 말했다.

이에 정용화는 “결혼했는데, 무슨 문제인가”라면서 “떨리면 내가 떨려야지”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강호동은 “가슴이 콩닥거리는 걸 어쩌나”라고 수줍게 전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