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섬총사’ 김희선 “혼자 여행 처음, 걱정 많다”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22 21-38-09-628-vert

‘섬총사’ 김희선이 첫 여행을 앞두고 ‘멘붕’에 빠졌다.

22일 첫 방송된 올리브TV ‘섬총사’에서는 강호동·김희선·정용화가 목포에서 배를 타고 우이도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희선은 트렁크 두 개를 들고 나타났다. 그는 매니저를 보내라는 PD의 말에 “웬일이야. 약속하고 다르다”며 “걱정이 태산이다. 혼자 여행을 처음 해 본다. 사실 먹는 거를 고민해본 적이 없다. 매니저도 가고 우리 식구들이 많이 갔었다”고 걱정스러운 표정을 지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