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림 신인’ 골든차일드, 단독 리얼리티로 론칭.. 29일 첫 공개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울림픽' / 사진제공=CJ E&M

‘울림픽’ / 사진제공=CJ E&M

데뷔를 앞둔 그룹 골든차일드(주찬, 태그(TAG), 동현, 대열, 장준, 재석, 와이(Y), 재현, 지범, 보민, 승민)가 첫 단독 리얼리티 프로그램을 확정지었다.

골든차일드는 Mnet 디지털 채널 M2가 제작하는 ‘2017 울림PICK’으로 리얼리티 프로그램 도전에 나선다. 디지털 콘텐츠와 방송 리얼리티 두 가지 버전을 제작되며 오는 29일부터 매주 월요일에는 네이버TV를 통해 온라인 공개, 화요일에는 Mnet과 네이버 V 라이브를 통해 방송된다.

‘2017 울림PICK’은 골든차일드가 차세대 예능돌로 성장하기 위해 ‘아이돌력 발휘 대회’를 펼치는 모습을 담는다.

골든차일드는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에서 인피니트 이후 7년 만에 탄생시키는 보이그룹이다. ‘울림보이즈’라는 이름으로 연습 생활을 거쳐 올해 초부터 ‘더블유프로젝트(W-PROJECT)’를 통해 일부 멤버들이 공개됐다. 이어 22일 최종 11명 멤버들이 공식 발표됐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