맵식스 “선배 걸스데이, 컴백 앞두고 고기 회식.. 힘났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맵식스 쇼케이스

그룹 맵식스(민혁, 제이준, 싸인, 썬, 제이빈)가 22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세 번째 싱글 ‘모멘텀(MOMENTUM)’ 컴백 쇼케이스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그룹 맵식스가 선배그룹 걸스데이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맵식스는 22일 오후 서울시 강남구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열린 세 번째 싱글 ‘모멘텀(MOMENTUM)’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소속사 선배 걸스데이에게 조언을 들은 일화를 공개했다.

맵식스는 “걸스데이 선배님들이 ‘이번에 빛을 보겠다’라고 격려해주셔서 힘을 얻었다”며 “고기도 사주셨다”고 자랑했다.

또 멤버 싸인은 “선배님들이 바쁘셔서 자주 뵙지 못하지만 가끔 오시면 조언을 해주신다”면서 “혜리 선배님은 저희가 공백기동안 하루 12시간 이상 연습을 한다고 하니 ‘몰래 자라’고 현실적인 조언을 해주셨다”고 회상해 웃음을 자아냈다.

맵식스는 1년 만에 컴백하게 됐다. 새 싱글 ‘모멘텀’은 인기 프로듀서 이단옆차기와 신예 작곡가 불스아이, 작곡가 김태주 등이 함께했다. 맵식스 역시 팬송 ‘시간이 자나고’로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신보는 23일 정오 공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