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녀’ 김옥빈X김서형X성준, 오늘(22일) V앱 생중계 확정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ts

제 70회 칸 국제영화제 미드나잇 스크리닝 공식 초청작 ‘악녀'(감독 정병길)가 22일 오후 10시(프랑스 현지시각 오후 3시) 네이버 V앱 ‘스타 스팟 라이브’를 통해 프랑스 칸 현지에서 예비 관객들과 만난다.

살인병기로 길러진 최정예 킬러 숙희가 그녀를 둘러싼 비밀과 음모를 깨닫고 복수에 나서는 강렬한 액션 ‘악녀’. 영화의 주역인 김옥빈·성준·김서형이 칸 국제영화제의 생생한 분위기를 네이버 V앱 ‘스타 스팟 라이브’를 통해 생중계로 전한다. 세 사람은 칸 국제영화제 현장의 뜨거운 열기는 물론 영화제에 대한 다채로운 이야기를 전하며 네티즌들의 궁금증을 실시간으로 해결해 줄 예정이다.

특히 이번 네이버 V앱은 ‘악녀’가 영화제를 통해 첫 공개되는 미드나잇 스크리닝 이후 진행되는 만큼, 칸 국제영화제 레드카펫 소감과 함께 현장 비하인드 에피소드까지 아낌없이 들려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악녀’는 오는 6월 8일 개봉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