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대만 첫 단독콘서트 성료…1만5천여 관객 ‘열광’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아시아 투어에 나선 태연이 대만 단독 콘서트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태연은 지난 19~21일 3일간 대만 타이베이 신장체육관에서 개최된 ‘TAEYEON solo concert “PERSONA” in TAIPEI’(태연 솔로 콘서트 “페르소나” 인 타이베이)에서 1만5천여 관객과 만났다.

이번 콘서트는 태연의 대만 첫 단독 콘서트로, 티켓 예매 오픈 7분 만에 1만 5천석 모두 매진되는 등 공연 개최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특히 해외 솔로 여가수 사상 최초 3회 공연 신기록도 세워, 태연의 글로벌한 인기와 위상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또한 20일 공연 전 진행된 기자회견에는 연합보, 중국시보, 자유시보, 애플 데일리 등 유력 일간지 및 MTV, CTV, TTV 등 방송 매체들이 참석해 열띤 취재 경쟁을 펼쳤다.

/사진=SM엔터테인먼트

/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번 공연에서 태연은 ‘Fine’ ‘날개’ ‘Time Lapse’ 등 정규 1집 수록곡부터 ‘I’ ‘Why’ ‘U R’ 등 미니앨범 수록곡, SM ‘STATION’을 통해 선보인 ‘Rain’ ‘비밀’ 등까지 다양한 솔로 발표곡들을 밴드 라이브 연주에 맞춰 선사해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더불어 현지 팬들은 태연의 무대에 폭발적인 환호를 보내며 ‘헤어지고 싶지 않아요’, ‘꼭 또 오세요’ 등의 한국어 플래카드 및 카드 섹션 이벤트도 펼쳐 태연을 더욱 감동케 했다.

한편 태연은 오는 28일 태국 방콕 썬더돔(Thunder Dome)에서 ‘TAEYEON solo concert “PERSONA” in BANGKOK’을 개최하고 아시아 투어를 이어간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