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모랜드, 걸그룹 신흥 MC 군단 탄생… “러브콜 폭주”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모모랜드_낸시_연우_태하_데이지1

모모랜드의 멤버 낸시·연우·태하·데이지가 새로운 MC 군단으로 떠오르고 있다.

낸시와 데이지는 공동 MC로 아리랑TV ‘팝스 인 서울’을 이끌고 있다. 연우는 SBS MTV ‘더쇼’의 MC로 활약을 펼치고 있고, 태하는 지난 19일 오후 방송된 KBS2 ‘뮤직뱅크’의 스페셜 MC로 깜짝 등장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확실히 찍었다.

이들은 각각 재치 넘치면서도 섬세한 진행 실력과 유연한 대처능력을 뽐내 차세대 MC 유망주로서 주목받고 있다.

특히 연우의 경우 지난 16일 방영한 SBS MTV ‘더쇼’의 첫 MC 신고식 이후 물 흐르듯 유연한 진행 실력과 안정적이었다는 호평을 받았다.

소속사 더블킥컴퍼니 관계자는 “모모랜드의 통통 튀는 매력과 재치 있는 입담을 알아봐 주시고 많은 분들이 찾아주시는 것 같다”며 “현재 방송을 비롯해 영화, 광고 등 다양한 러브콜이 쏟아지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모모랜드는 싱글 앨범 ‘어마어마해’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