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스’ 측 “규현, 24일 10주년 녹화 참여… 31일 방송”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규현 / 사진제공=SM

규현 / 사진제공=SM

규현이 ‘라디오 스타’ 10주년 녹화를 진행했다.

MBC ‘라디오스타’ 측은 “규현은 지난 3일 공식적인 마지막 녹화를 마쳤다. 이 방송을 통해 시청자 여러분께 군대 전 마지막 인사를 전했다. 이 녹화 분은 오는 24일 방송 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어 “마지막 녹화를 마친 후 규현은 제작진은 서로 상의한 끝에 훈련소 입소 하루 전 날인 24일 ‘라디오스타’의 10주년 특집 녹화에 참여하기로 결정하였다. 이 녹화 분은 ‘라디오스타’의 10주년(2007년 5월 30일 첫 방송)과 가장 가까운 날인 31일 방송 될 예정이다”고 전했다.

제작진은 “이에 따라 규현의 입대 전 공식적인 마지막 인사는 오는 24일 방송에서 만나 보실 수 있으며, 마지막 모습은 31일 ‘라디오스타’ 10주년 특집에서 만나 보실 수 있다”고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제작진은 ‘라디오스타’ 막내 MC로 5년이 넘는 시간 동안 함께해주신 규현 씨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군복무를 건강하게 마치고 돌아오길 기원하고, 규현의 빛나는 의리로 10주년 특집은 더욱 뜻 깊은 방송이 될 것이라 확신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규현은 오는 5월 25일 충청남도 논산시 육군 훈련소에 입소해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을 받은 후 사회복무요원으로 복무할 예정이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