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규·안재욱·김희철·유희열 특급 조합”… KBS2 ‘냄비받침’ 론칭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냄비받침'

‘냄비받침’

스타가 자신의 관심사를 직접 책 속에 담는다.

KBS 예능국은 “오는 6월 6일 밤 11시 10분 새 예능프로그램 ‘냄비받침’이 첫 방송된다”고 밝혔다. 이어 “나를 위한 궁극의 인생템 ‘냄비받침’의 고정 멤버에는 이경규·안재욱·김희철이 선택됐으며, 스페셜 멤버로 유희열이 합류하며 새로운 볼거리를 선보일 예정이다”고 전했다.

‘냄비받침’은 스타가 자신의 독특한 사생활을 책 속에 담는 리얼 버라이어티로 각 회별 스타들이 츨연해 직접 선정한 주제로 책을 만들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과정이 그려진다. 책 속에는 각 스타들의 특급 사생활은 물론, 독특한 취미나 자신 만의 관심사가 담기며 자신의 행복을 찾기 위해 애쓰는 현 시대의 긍정적인 욜로 라이프(자신의 행복을 중시하는 경향)에 대한 공감을 불러 일으킬 예정이다.

고정 멤버로 이경규·안재욱·김희철이 출격하며, 스페셜 멤버로 유희열이 지원 사격한다. 안정된 예능감과 끊임없는 도전정신으로 전성기에 버금가는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이경규와 타고난 예능감으로 짧은 출연만으로도 빛나는 존재감을 보여주는 예능 신스틸러 안재욱의 첫 예능 도전이라는 점에서 기대를 높인다. 여기에 순발력과 미워할 수 없는 독특함으로 최고의 주가를 자랑하는 김희철이 합류해 방송인, 연기자, 가수 등 다양한 장르와 50대에서 20대까지 다양한 연령대를 아우르는 멤버 케미에 대한 기대를 한층 높인다. 또한 유연한 진행으로 매번 명언을 탄생시키는 감성변태 유희열까지 합류해 독특하고 새로운 4각 브로맨스를 기대케 한다.

‘냄비받침’의 제작진은 “오랜 기간 기획하고 준비한 만큼 새로운 스타일의 예능 프로그램이 탄생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최근 새벽까지 이어진 녹화에서 4멤버의 케미는 시간 가는 줄 모르게 할 만큼 기대 이상이었다. 이경규·안재욱·김희철·유희열등 환상의 조합과 함께 스타들의 사생활이 낱낱이 밝혀질 예정이다. 기대해도 좋다”고 말했다.

‘냄비받침’은 오는 6월 6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