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박2일’ 김종민·데프콘, 고라니 발견… 김준호·윤시윤 실패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21 18-32-39-195-vert

김종민과 데프콘이 풀 뜯어 먹는 야생 고라니를 발견했다.

21일 방송된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에서는 지리산 일대로 떠난 ‘제 1회 팔도강산 유산수비대 레이스’ 마지막 이야기와 인천광역시로 떠난 ‘야생야사(야구에 살고 야구에 죽는) 팬심여행’ 첫 번째 이야기가 펼쳐졌다.

이날 김종민과 데프콘, 김준호와 윤시윤으로 팀을 나눠 밤샘 야생 탐사에 나섰다. 김종민과 데프콘은 텐트 안에서 최첨단 장비들로 야생 동물의 동태를 지켜봤다. 두 사람은 잠이 들었고 이때 삵이나 너구리로 보이는 야생 동물이 나타났다. 잠을 자고 있던 김종민은 이를 보고 급하게 일어났다. 고라니로 판정된 동물은 본 뒤 김종민은 “너무 예쁘다”, “심장 떨린다”고 야생 동물을 본 소감을 전했다.

김준호와 윤시윤은 야생 동물을 쉽게 찾지 못하고 결국 실패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