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방송 본 엄마, 사람 피곤하게 하지 말라고…”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Cap 2017-05-21 16-57-53-842-vert

‘런닝맨’ 전소민이 방송을 본 부모님의 반응을 전했다.

21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는 ‘글로벌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멤버들이 몽골과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로 떠나 미션을 수행하는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멤버들은 최종 관광자와 관광지를 결정했다. 전소민은 게임을 하러 가는 길에 “엄마가 방송 보시더니 집에서 하는 것처럼 하지 말라고 하더라”라면서 “사람 피곤하게 한다고”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특히 유재석은 “다 함께 지옥불에 가고 싶다”는 전소민의 말에 “이렇게 외치고 싶다. 전소민 또라이”라고 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