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위’ 강주은, ‘첫사랑’ 얘기 빠진 최민수에 꼬집기 신공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은밀하게 위대하게'

‘은밀하게 위대하게’

‘은밀하게 위대하게’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에게 레이저 눈빛을 발사하고 꼬집기 신공을 발휘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21일 방송되는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위)는 강주은의 의뢰를 받아 최민수의 몰카가 펼쳐진다.

‘은위’는 출장몰카단 윤종신·이수근·김희철·이국주·존박이 의뢰를 받아 ‘은밀하게 위대하게’ 움직이며 스타들에게 우연을 가장한 스페셜한 하루를 선물하는 신개념 몰카 프로그램.

이날 강주은이 남편 최민수를 속인다. 최민수는 책을 준비하는 아내와 함께 가짜 출판사 작가들과 인터뷰를 하게 된 상황. 최민수와 강주은은 과거 비밀 연애를 할 때부터 현재까지 다양한 에피소드를 방출할 예정이다.

특히 최민수는 과거 학상시절이 담긴 앨범을 보며 첫사랑 이야기를 털어놓았고, 강주은이 레이저 눈빛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추억에 빠져들었다. 강주은은 “이야기 하지마~”라고 말하며 최민수를 꼬집는 등 한층 더 삐친 연기를 시도했지만, 토크의 늪에 빠진 최민수를 말릴 수 없었다는 후문.

이와 함 비밀 연애를 하던 시절 최민수가 강주은에게 받은 반지를 끼고 방송에 출연했던 과거 영상의 비하인드 스토리와 강주은의 깜짝 편지를 받고 감동해 사진으로 남기는 최민수의 모습까지 두 사람의 알콩달콩한 모습들이 여과 없이 그려질 것이어서 기대감을 높인다.

‘은위’ 제작진은 “새로운 투머치토커로 떠오를 최민수의 모습을 기대 부탁드린다”면서 “또한 최민수와 강주은의 밝혀지지 않은 연애 스토리와 서로를 배려하면서 여전히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이들의 모습을 오늘 밤 본방사수 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