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현·메이비 부부 “두 딸의 부모, 행복한 가정 꾸리겠다” (공식)

[텐아시아=조현주 기자]
제공. 라리스튜디오

윤상현, 메이비 /사진제공=라리스튜디오

윤상현·메이비 부부가 둘째 탄생 소식을 전했다.

MGB엔터테인먼트 측은 21일 “메이비가 오늘(21일) 오전 8시 55분, 경기도 성남시의 곽생로 여성병원에서 3.16kg의 건강한 딸을 출산했다. 현재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하게 회복 중이다. 윤상현을 비롯한 가족들은 새로운 가족의 탄생에 매우 기뻐하고 있다”고 밝혔다.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축복해 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린다. 이제 두 딸의 부모가 된 만큼 더욱 큰 책임감으로 행복한 가정을 꾸려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소속사 측은 “소중한 새 생명을 맞이하게 된 윤상현·메이비 부부에게 많은 축복과 응원 부탁 드린다”고 당부했다.

윤상현·메이비 부부는 지난 2015년 2월 8일 웨딩마치를 울렸다. 같은 해 12월에 딸 나겸 양을 얻었다.

조현주 기자 jhjdh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