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新 배신의 아이콘” 딘딘, 미래 예능 최적화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무한도전' 딘딘 / 사진제공=MBC

‘무한도전’ 딘딘 / 사진제공=MBC

래퍼 딘딘이 ‘무한도전’의 새로운 배신의 아이콘으로 떠올랐다.

지난 20일 오후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미래예능연구소’ 편에서는 미래 예능 임상실험에 나선 딘딘과 ‘무한도전’ 멤버, 게스트들의 좌충우돌 실험기가 그려졌다.

미래 예능을 실험하기 위해 한 자리에 모인 멤버들은 프롤로그 ‘번호 정하기’ 게임 닭싸움을 시작했다. 하하, 양세형, 유병재와 단신 동맹 ‘땅꼬마 유니언’을 결성한 딘딘은 정준하, 문세윤 등 거구들을 차례대로 쓰러뜨리며 연합 효과를 발휘하는 듯 했다.

강자들이 슬슬 사라지자 딘딘은 한순간에 연합을 깨고 배신하며 본색을 드러냈다. 그럼에도 전세가 불리해지자 언제 그랬냐는 듯 ‘땅꼬마 유니언’으로 복귀해 웃음을 자아냈다.

본격적인 임상 실험에 돌입한 멤버들은 주어진 미션대로 각자 피, 땀, 눈물 중 한 가지를 선택해 모으기 시작했다. 닭싸움을 통해 배신의 아이콘으로 등극한 딘딘은 다른 멤버들이 다툼을 벌이는 틈을 타 이들이 모아놓은 땀과 눈물을 모두 흘려버리며, 실험을 더욱 흥미진진하게 만들었다.

딘딘은 이어진 ‘먹방VS식욕’ 실험에서도 호시탐탐 음식 독식을 노리며, 배신의 아이콘다운 모습을 선보였다. 그러나 다른 멤버들에게서 먼저 배신의 낌새가 나타나자 먼저 선수를 치려는 등 음식을 향해 강한 의욕을 드러내며 눈에 띄는 맹활약을 펼쳤다.

딘딘은 최근 SBS ‘판타스틱 듀오2’, tvN ‘동네의 사생활’, JTBC ‘차이나는 클라스’ 등 예능과 교양을 넘나드는 다양한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하며, 대세다운 맹활약을 펼치고 있다. 특히 지난달에는 신곡 ‘외로워서 죽음’을 발표하며 실력파 힙합 뮤지션으로서의 행보도 게을리 하지 않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