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위’, 야수 최민수 몰카에 도전…아내 강주은 주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은위' / 사진제공=MBC

‘은위’ / 사진제공=MBC

‘은밀하게 위대하게’가 목숨을 걸고 야수 최민수를 몰카 타깃으로 삼았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MBC ‘일밤-은밀하게 위대하게(이하 은위)’는 강주은의 의뢰를 받아 최민수의 몰카가 펼쳐진다.

연예계 대표 터프가이 최민수가 타깃이라는 사실에 존박은 “저희한테 버럭 하시면 어떡하지?”라며 두려워했고, 이에 이수근은 “형수님 뒤에 숨어 있으면 된다”라며 몰카가 끝난 후 도망 계획까지 세웠다고.

특히 이번 주 몰카에서는 시나리오에는 없는 돌발 상황들이 발발, 긴장감 넘치는 상황들이 펼쳐질 예정이다. 오프닝 도중 제작진은 “20분 내로 (타깃이) 도착하신다고 하니까”라며 다급하게 소리쳤는데, 이는 최민수가 현장에 1시간 30분이나 일찍 도착했기 때문이다.

급한 대로 강주은이 최민수에게 전화를 걸어 그의 도착을 늦춰보려 했지만, 결국 오프닝은커녕 리허설도 제대로 못해보고 작전에 돌입했다는 후문이어서 심장 쫄깃한 스릴을 선사할 이번 주 ‘최민수 몰카’에 기대가 상승하고 있다.

‘은위’ 제작진은 “최민수 씨의 몰카는 리허설부터 긴장감이 감돌았다. 분명 방송으로 지켜보시는 시청자분들도 스릴을 만끽하실 수 있을 것”이라면서 “게다가 예상치 못한 돌발상황이 큰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니 본 방송을 통해 확인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오후 6시 45분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