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혼자’ 김연경, 백종원으로 완벽 빙의 “한국음식 별 거 없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방송 캡쳐

‘나 혼자 산다’ 김연경이 백종원으로 빙의했다.

19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김연경이 출연해 ‘김연경의 요리교실’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연경은 배구선수 동료들을 집으로 초대하기에 앞서 본격적인 요리에 나섰다. 그는 마트에서 거하게 장을 보고서는 닭도리탕과 골뱅이무침을 만들었다.

닭도리랑 만드는 만드는 과정 역시 김연경처럼 시원시원했다. 재료손질을 서슴없이 하며 닭도리탕을 뚝딱만드는 가하면 골뱅이 무침도 엄마의 SOS의 힘을 빌려 만들어냈다.

김연경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한국음식 만들기가 힘들 거라고 하는 데 들어가는 재료는 대부분 비슷하다. 후추, 간장, 설탕, 고춧가루, 고추장 등만 있으면 된다”면서 자신있는 모습을 보였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