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글의 법칙’ 병만족 험난한 뉴질랜드 입성기 “역대급 힘들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 캡쳐

/사진=SBS ‘정글의 법칙’ 방송 캡쳐

‘정글의 법칙’ 병만족의 험난한 뉴질랜드 입성기가 공개됐다.

19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와일드 뉴질랜드’ 프롤로그편에서는 병만족의 험난한 뉴질랜드 입성기가 그려졌다.

이날 김병만은 첫 등장부터 한숨을 내쉬며 “어디가 제일 힘들었냐고 물어보면 바로 여기다”라고 말하듯 심상치 않은 곳임을 알렸다.

멤버 유이, 성훈, 갓세븐 마크 역시 줄곧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 비쳤다. 특히 유이는 “힘들었다가 아름다웠다가 계속 반복된다”며 뉴질랜드의 매력을 인정했다.

특히 뉴질랜드에 합류한 이경규 역시 한숨을 계속해서 내쉬는 모습이 포착되기도 했다.

반면 광할한 자연경관은 보는 이들로 하여금 할 말을 잃게 만들었다.

특히 김병만은 “겸손해야 돼요. 자연 앞에서 인간은”라고 말하며 자연의 위대함을 또한번 깨닫게 만들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