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시영부터 샤이니 키까지… ‘파수꾼’에서만 볼 수 있는 ‘특별한 조합’ (종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태훈,이시영,손형석 연출,김영솽,김슬기,샤이니 키,파수꾼

배우 김태훈,이시영,손형석 연출,김영솽,김슬기,샤이니 키가 19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동 MBC 사옥에서 열린 MBC 새 월화미니시리즈‘파수꾼'(극본 김수은 연출 손형석 박승우) 제작발표회에 참석하고 있다/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형사부터 검사, 해커, 은둔형 외톨이까지 각기 다른 개성을 지닌 캐릭터들이 한 드라마에서 뭉쳤다.

MBC ‘파수꾼'(연출 손형석, 박승우 극본 김수은) 제작발표회가 19일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에서 열렸다.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의 이야기로 경찰도 검찰도 잡지 못한 범인을 잡는 ‘파수꾼’의 활약과 이들이 서로 아픔을 치유하고 정의를 실현해가는 모습을 그려나갈 예정.

극 중 딸을 죽인 범인을 처단하기 위해 ‘파수꾼’에 합류하는 형사 조수지 역을 맡은 이시영은 드라마에 합류한 소감을 밝혔다. 그는 “작품에 출연할 수 있는 게 나에게는 큰 기회자 영광이다”라며 “어느 때보다 최선을 다해서 연기하고 있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시영은 “내 위주의 드라마라고 하기는 어렵지만 주인공으로서 부담을 느끼는 건 맞다”며 “최근 드라마와 영화에서 여배우들의 역할이 작아지고 있는 게 사실이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이번 작품을 잘 해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다”며 책임감을 드러냈다.

겉과 속이 다른 속물검사 장도한 역의 김영광은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대해 “겉으로 보기에는 속물처럼 보일 수 있는데 그렇게 되기까지 얼마나 절박한 마음을 갖고 있을까 생각하면서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또 천재 해커 공경수 역의 샤이니 키는 “드라마 출연은 두 번째인데 열심히 준비했다”며 “전작 ‘혼술남녀’의 기범도 밝은 캐릭터인데 이번 경수 캐릭터도 밝은 친구라 비슷하게 보일 수 있을 것 같다는 걱정을 했다. 그 차이점을 어떻게 표현할까 고민이 많았다”고 밝혔다.

은둔형 외톨이 서보미 역을 맡은 김슬기는 “서보미가 집에만 있는 친구기 때문에 머리도 기르고 여러 가지 고민을 하면서 캐릭터를 잡아갔다”며 “속에 상처가 있지만 겉으로는 까칠하게 반응하는 모습을 잘 표현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전했다.

이시영은 SBS ‘엽기적인 그녀’, KBS2 ‘쌈 마이웨이’와 월화드라마 대전을 펼치게 된 것에 대해 언급했다. 그는 “다른 드라마와 비슷한 시기에 시작하게 돼 신경이 안 쓰인다고 하면 거짓말이지만, 세 드라마가 각기 다른 매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시청자분들이 각자 선호하는 드라마를 선택할 거라고 생각한다”며 “개인적으로는 우리 드라마가 재미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좋아하실 거라고 믿는다”라고 말했다.

한편, ‘파수꾼’은 오는 22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