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스, ‘꽃도령’의 귀환..동양美 알리며 성공적 컴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빅스 / 사진='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빅스 / 사진=’엠카운트다운’ 방송화면 캡처

그룹 빅스가 ‘도원경’의 성공적인 컴백을 알렸다.

빅스는 지난 18일 방송된 Mnet 음악 프로그램 ‘엠카운트다운’에서 네 번째 미니음반 ‘도원경(桃源境)’의 컴백 무대를 펼쳤다.

동양적인 멋이 느껴지는 흰색 재킷에 블랙 하의를 매치한 빅스는 마치 뮤직비디오 세트를 방불케하는 화려하게 꾸며진 세트 위에서 ‘도원경’의 절도 있고 파워풀한 무대를 선사했다.

빅스는 감각적이고 세련된 멜로디에 가야금 사운드가 더해져 동양적인 분위기를 배가시킨 ‘도원경[‘에 맞춰 부채를 활용한 안무로 빅스만의 동양 판타지를 느낄 수 있는 무대를 완성했다. 빅스는 파워풀하면서도 부채를 이용해 동양미가 돋보이는 인상적인 퍼포먼스로 아름다움이 묻어나는 무대를 완성했다.

빅스는 이날 ‘도원경’뿐만 아니라 수록곡 ‘블랙 아웃(Black Out)’의 무대도 선사했다. 타이틀 곡과는 180도 다른 분위기를 자아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