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샤츄, 러블리 썸머걸 변신…광고계 블루칩 등극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크리샤 츄 / 사진제공=데상트

크리샤 츄 / 사진제공=데상트

‘K팝스타6’ 준우승 출신의 크리샤츄가 매력적인 ‘썸머걸’로 변신했다.

크리샤츄는 한 스포츠 브랜드와 함께한 여름 화보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공개된 화보 속 크리샤츄는 화려한 그래픽의 래쉬가드로 강렬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연출했다. 차별화된 썸머 피트니스 룩을 완성한 동시에 베이비 핑크색 의상을 통해서는 청순한 매력을 발산했다.

크리샤츄는 이번 화보를 통해 다양한 썸머 레이어드 스타일링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건강미까지 뽐냈다. 귀엽고 깜찍하면서도 섹시한 매력까지 갖춰 남성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앞서 크리샤츄는 뷰티 브랜드 광고 모델로도 발탁, 데뷔 전부터 ‘대세’임을 입증했다.

한 광고 관계자는 “상큼하고 발랄한 이미지와 풋풋하고 여성미까지 두루 갖춘 크리샤츄는 광고계에서 주목할 만한 조건을 모두 갖추고 있다. 업계에서도 주목하고 있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 역시 “현재 다양한 광고계의 러브콜이 이어지고 있다”고 말했다.

크리샤츄는 오는 24일 하이라이트 용준형의 프로듀싱 참여로 화제를 모으고 있는 첫 데뷔 싱글 앨범을 공개, 타이틀곡 ‘트러블(Trouble)’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