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피투게더3’ 김의성 “SNS, 요즘에는 잃을 게 많아서 자제 중”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사진=KBS2 ‘해피투게더3’ 방송화면

배우 김의성이 SNS에 대해 언급했다.

18일 방송된 KBS2 ‘해피투게더3’에는 김의성이 출연해 입담을 뽐냈다.

이날 MC들은 김의성에게 “얼마전에 SNS에 설리에 대한 글을 올려 많은 공감을 받았다”고 말했다. 이에 김의성에 “많은 분들이 싫어하셨죠”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김의성은 “한 때 SNS를 많이 했었는데 지금은 선거 기간이라 말 조심 해야할 것 같아서 자제하고 있다”며 “전에는 잃을 게 없어서 막 썼었는데 이제는 잃을 게 많이 생겨서 조심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