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주’ 유승호, 엘에 “전노민 죽음, 다 내 잘못이다” 오열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군주' 방송화면

사진=MBC ‘군주’ 방송화면

‘군주’ 유승호가 눈물을 흘렸다.

18일 방송된 MBC ‘군주-가면의 주인(이하 군주)'(극본 박혜진 정해리, 연출 노도철 박원국)에서는 세자 이선(유승호)과 천민 이선(엘)이 대화를 나누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선은 세자에게 한규호(전노민)의 죽음에 대해 “저하께서 하신 일이 아니라는 걸 알고 있습니다”라고 말했다. 이에 세자는 “다른 누구의 탓도 아닌 다 내 잘못이다”라고 답하며 오열했다.

이어 세자는 “정말 미안하구나. 네 아비의 원통함을 풀어주겠다는 약조도 지키지 못 하고… 나 같은 놈이 세자라 정말 미안하다”라고 덧붙였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