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비, 대체불가 고품격 라이브 선사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캡처

사진=MBC FM4U ‘정오의 희망곡’ 캡처

가수 나비가 ‘고품격 라이브’를 선사했다.

나비는 18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 출연했다. 그는 ‘Live On Air’ 코너를 통해 가수 한동근과 호흡을 맞췄다.

이날 나비는 새 미니음반 ‘+LOAD MORE’의 발매 소식과 더불어 “내 안의 밝은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 신나는 노래로 돌아왔다”고 밝혔다.

그는 또 음반 재킷 속 보라색 드레스에 대해 “제작 의상이라 (재킷 촬영장이었던) 갯벌을 마음껏 밟으며 촬영했다”고 열의 넘쳤던 현장 분위기도 전했다.

나비는 “(사랑하는 사람이) 없는 이, 있는 이, 세상 모든 이들에게 바친다”며 타이틀곡 ‘사랑하는 사람 있나요?’의 라이브를 시작했다. 애절한 음색과 창법으로 이목을 끌었다.

‘너에게’ 라이브도 이어졌다. DJ 김신영은 “이별했을 때 나비의 노래를 들으면 오열한다”며 나비의 작사작곡 실력을 극찬했다.

나비는 현재 ‘사랑하는 사람 있나요?’로 다양한 방송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