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 솔비 쇼케이스 깜짝 방문 “대중 문화에 한 획”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솔비 / 사진제공=M.A.P 크루

솔비 / 사진제공=M.A.P 크루

그룹 S.E.S 출신 가수 바다가 후배가수 솔비의 컴백 쇼케이스를 깜짝 방문했다.

솔비는 18일 오후 서울시 종로구 평창동 가나아트센터에서 EP ‘하이퍼리즘:레드(Hyperism:Red)’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신곡 ‘프린세스 메이커’, ‘마마’ 등 신곡 라이브 무대와 ‘레드’ 퍼포먼스를 펼쳤다.

이날 현장에는 깜짝 손님이 방문했다. 바로 가수 바다가 솔비를 응원하기 위해 쇼케이스를 찾은 것.

퍼포먼스에 이어 진행된 기자간담회에서 잠시 무대 위로 오른 바다는 “오늘 취재진과 함께 하는 자리인 지 몰랐다. 솔비가 ‘언니, 시간 나면 제 퍼포먼스 보러 오라’고 하기에 오게 됐다”며 웃어 보였다.

바다는 또 “오늘 본 퍼포먼스로 솔비가 대단한 아티스트이고, 스스로 감각을 지닌, 사회에 대한 고민을 나눌 줄 아는 아티스트임을 확인할 수 있었다. 솔비가 대중 가수로서 한 획을 그은 거 같다”고 극찬했다.

솔비는 이에 “새로운 시도를 하는 것이 외로울 때가 많은데 바다 언니가 이렇게 응원해주시니 너무너무 힘이 된다”고 화답했다.

‘하이퍼리즘’ 시리즈는 정보와 콘텐츠의 홍수로 인해 현대인들의 욕망과 높아진 기대치들이 해소되지 못할 경우 반대로 오는 상대적 박탈감, 상실감 등의 부작용이라는 시대적 현상을 ‘하이퍼리즘’이라 정의하고, 부정적인 요소를 음악으로 해소하고자 하는 마음을 담아 준비했다. 첫 번째 시리즈 ‘하이퍼리즘:레드’는 솔비의 눈으로 본 이 시대 여자들의 삶과 이야기를 진솔하게 음악에 담아냈다.

타이틀곡 ‘프린세스 메이커’를 포함해 총 4곡이 실린 ‘하이퍼리즘:레드’는 이날 발표된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