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쌈마이웨이’ 김성오 “시청률 30% 넘으면 박서준X김지원 결혼해라”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송하윤,안재홍,김지원,박서준,김성오,쌈마이웨이,제작발표회

배우 송하윤, 안재홍, 김지원, 박서준, 김성오가 18일 오후 서울 영등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KBS2 새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쌈 마이웨이’ 팀이 시청률 공약을 발표했다.

18일 서울 영등포구 영등포동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는 KBS2 ‘쌈 마이웨이'(극본 임상춘, 연출 이나정 김동휘)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배우들은 시청률 공약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박서준, 김지원, 안재홍, 송하윤, 김성오가 고민에 빠졌다.

이에 김성오는 “이거 어떠냐”라며 “30%가 넘으면 박서준과 김지원이 결혼을 해라. 또 그 이하면 안재홍, 송하윤이 결혼을 해라”라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이어 김성오는 “어차피 (극 중에서) 오래 만나지 않았냐. 결혼할 때가 됐다”라고 덧붙였다. 김성오는 “상의해봐라. 기다리겠다”라고 쿨하게 말했다.

결국 박서준은 “우리 부산 촬영이 꽤 있는데, 시청률 30%가 넘으면 팬들과 부산 투어를 하겠다”는 공약을 밝혔다. 김지원은 “‘쌈 마이웨이’니까 쌈밥집에 가자”고 덧붙였다.

‘쌈 마이웨이’는 세상이 보기엔 부족한 스펙 때문에 마이너 인생을 강요하는 현실 속에서 도, 남들이 뭐라던 ‘마이웨이’를 가려는 마이너리그 청춘들의 골 때리는 성장로맨스를 담은 드라마다. 오는 22일 오후 10시 첫 방송.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