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사희, ‘역적’ 후속 ‘파수꾼’ 캐스팅 확정…첫 회부터 스릴 높인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사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김사희 / 사진제공=제이와이드컴퍼니

배우 김사희가 MBC 새 월화 드라마 ‘파수꾼’에 출연한다.

김사희 소속사 제이와이드컴퍼니 측은 18일 MBC 새 월화드라마 ‘파수꾼’ (극본 김수은, 연출 손형석 박승우)에 캐스팅 됐다고 밝혔다.

김사희는 ‘파수꾼’에서 극의 중심 사건과 관련된 ‘승희’ 역을 맡았다.

‘파수꾼’ 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서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려 하는 모임을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MBC ‘파수꾼’ 은 역적 후속작으로, 오는 22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