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칙한 동거’ 김구라, 집주인 유라 반려견 텃세에 ‘당황’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사진=MBC '발칙한 동거'

사진=MBC ‘발칙한 동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 김구라가 유라-김민종과 함께 두 번째 방주인으로 동거를 시작하게 된 가운데, 그가 집주인 유라의 반려견의 거침 없는 3단 텃세 콤보 공격을 받은 아찔한 현장이 포착돼 폭소를 자아낸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스타 리얼 동거 버라이어티 ‘발칙한 동거 빈방있음’(이하 발칙한 동거)에서는 유라-김민종과 함께 김구라가 두 번째 방주인으로 첫 만남을 갖는 현장이 공개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김구라는 유라-김민종 보고 환한 미소를 보이고 있는 반면 김민종은 “아~ 구라형이네~”라며 마치 불청객이 찾아 온 듯 실망한 표정을 짓고 있다. 유라 또한 당황한 모습이 역력해 세 사람의 상반된 모습이 폭소를 자아낸다.

특히 김구라가 거실에 들어서자마자 집주인 유라의 반려견 ‘후추&나초’의 텃세 3단 공격을 받은 모습이 포착돼 웃음을 유발한다. 강아지들을 발견하고 “내가 개를 안 좋아해~”라며 소파에 앉은 김구라는 자신의 발 밑에서 싸움을 벌인 강아지들 때문에 한껏 겁에 질린 표정을 짓고 있다. 경계의 눈초리를 한 김구라는 결국 강아지들에게 발을 물리는 대 참사를 당하고 만 것.

또한 김구라는 강아지들의 대변 때문에 막힌 변기를 홀로 뚫으며 보는 이들에게 안쓰러운 마음까지 들게 만들 예정이다. 게다가 김구라가 카펫 위 강아지들의 소변을 밟는 수난의 현장까지 공개될 예정으로 과연 유라-김민종-김구라와 반려견 ‘후추&나초’의 동거 생활이 무사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발칙한 동거’는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