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김연경, 절친들 깜짝 놀라게 한 요리 실력 공개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김연경/사진=MBC '나 혼자 산다'

김연경/사진=MBC ‘나 혼자 산다’

‘나 혼자 산다’ 김연경이 ‘식빵언니의 요리교실’을 연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 205회에서는 김연경이 직접 기획한 김사니 선수의 서프라이즈 은퇴식을 공개한다.

김연경이 절친 꽃미녀 배구선수 군단을 한자리에 모은다. 그가 양효진-한유미-김사니-김수지 선수를 집으로 초대해 음식부터 파티용품까지 손수 준비한 홈 파티를 연 것이다.

특히 김연경은 선수들과 함께 먹을 음식을 준비하면서 흥이 폭발했다. 그는 아무도 없는 부엌에서 홀로 “안녕하세요. 김연경의 요리교실이에요~”라며 ‘식빵언니의 요리교실’을 시작했고, 요리 과정을 상세하게 설명하면서 혼자 놀기의 달인의 경지에 오른 모습을 보였다고 전해져 웃음을 유발한다.

또한 김연경은 넘치는 흥을 주체하지 못하고 허밍으로 배경음악까지 삽입하며 ‘발랄연경’의 모습까지도 보여줄 예정이어서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그런가 하면 김연경은 ‘나 혼자 산다’ 첫 출연 당시 선보였던 고추참치파스타에 이어 이번에는 한식에 대한 자신감을 한껏 뿜어내며 닭볶음탕을 뚝딱 만들어냈다. 이에 그의 음식을 먹은 선수들이 예상치 못한 요리 솜씨에 깜짝 놀랐고, 자신들만의 남다른 칭찬법으로 서로의 우정을 더욱 돈독히 하며 웃음꽃을 피웠다는 후문이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는 19일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