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쿨까당’ 김지민 “영어 유치원 다니는 조카, 실력에 깜짝”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쿨까당'

/사진=tvN ‘쿨까당’

개그우먼 김지민이 영어울렁증의 고충을 호소했다.

17일 방송될 tvN ‘곽승준의 쿨까당’에서는 ‘대한민국 국민지병 영어울렁증?! 영어울렁증 극복의 기술’ 편으로 진행되는 가운데 김지민이 출연한다.

이날 방송에서는 조은정 영어강사, 김재영 영어강사, 장동완 영어전문가가 영어울렁증을 극복하는 방법과 중학 영어부터 입시 영어 전략을 공개한다.

이에 김지민은 “영어 유치원에 다니는 조카의 영어 실력에 깜짝 놀라 기가 죽었다”고 밝혔다.

조은정 강사는 “수능이 약 6개월 남은 시점인데, 독해 단축 기술을 활용하면 수능 영어 점수 30점을 올릴 수 있다”며 수험생들이 꼭 알아야 할 알짜배기 신공을 공개했다.

김재영 강사는 “단순 암기식 영어 공부법에서 벗어나 대화의 실제 주인공인 것처럼 빙의하라”며 비법을 공개해 유익함을 더한다.

특히 첫 문장만 보고 10초 안에 수능 영어 문제를 풀 수 있는 꿀팁과 지문 독해를 하지 않고도 보기만으로 정답을 찾을 수 있는 노하우 등을 전수해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

영어 울렁증 극복 기술은 17일 오후 7시20분 ‘곽승준의 쿨까당’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