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 모모X쯔위, 개미허리 신기록 도전…AOA 민아 기록 경신할까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주간아이돌' 트와이스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트와이스 / 사진제공=MBC에브리원

트와이스 모모와 쯔위가 ‘주간아이돌’ 걸그룹 개미허리 신기록에 도전했다.

트와이스는 최근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신곡 ‘시그널’ 무대를 처음으로 공개했다. 컴백 후 완전체가 출연하는 첫 예능으로 ‘주간아이돌’을 택한 트와이스는 완벽한 인형 외모를 자랑하며 지하3층 스튜디오에 등장했는데 가장 먼저 모모의 남다른 허리 사이즈에 모두의 시선이 집중됐다.

MC들은 “허리가 어떻게 이렇게 가늘 수 있나”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는데 급기야 즉석에서 트와이스 내 ‘명품몸매’를 자랑하는 모모와 쯔위의 허리 사이즈 기록 대결이 펼쳐지기도 했다.

특히, 걸그룹 개미허리 1인자로 불리는 AOA 민아가 과거 ‘주간아이돌’에 출연해 17.9인치라는 놀라운 허리 사이즈 신기록을 남긴 바 있어 모모와 쯔위가 민아의 기록을 깨고 신기록을 남길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졌다. 생각보다 치열해진 대결 끝에 예상치 못한 결과가 나와 모두 놀라움을 표했다는 후문이다.

모모와 쯔위의 허리 사이즈 기록은 17일 오후 6시 MBC에브리원 ‘주간 아이돌’을 통해 공개된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