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님과 함께2’ 이수지母 “평생 못 해본 일, 유민상과 다 했다”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님과 함께2' 캡처 / 사진제공=JTBC

‘님과 함께2’ 캡처 / 사진제공=JTBC

‘님과 함께2’ 이수지의 모친이 가상 사위 유민상에 고마움을 드러냈다.

16일 방송된 JTBC ‘님과 함께 시즌2-최고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2)’에서는 유민상이 가상 아내 이수지의 집을 방문했다.

이날 이수지의 모친은 딸이 집을 비운 새 유민상과 함께 시간을 보냈다.

저녁이 되자 이수지가 귀가했다. 이수지는 모친에게 “나 없는 동안 둘이 무엇을 했냐”고 물었다.

모친은 “60 평생 남자와 못 해본 일들을 사위와 다 했다”며 “(유민상에게) 너무 고맙다. 앞으로 자주 와서 나를 행복하게 해 달라”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이수지는 “다음에는 시어머니까지 넷이서 재미있게 놀았으면 좋겠다”고 즉석에서 유민상 모친에게 영상 통화를 시도했다. 이에 유민상 모친과 이수지 모친이 영상 통화로 인사를 나누는 풍경이 전파를 탔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