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쇼’ 러블리즈, 데뷔 첫 1위 트로피…기쁨의 눈물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러블리즈가 SBS MTV '더 쇼'에서 1위를 차지했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러블리즈가 SBS MTV ‘더 쇼’에서 1위를 차지했다. / 사진=방송화면 캡처

러블리즈가 생애 첫 음악방송 1위를 차지했다.

그룹 러블리즈는 16일 방송된 SBS MTV ‘더 쇼’에서 한동근, 다이아를 제치고 ‘더 쇼 초이스’를 수상했다. 2014년 11월 데뷔한 러블리즈는 데뷔한 지 약 2년 6개월 만에 처음으로 음악 방송 1위를 차지했다.

1위로 호명된 러블리즈 멤버들은 기쁨의 눈물을 감추지 못했다. 트로피를 품에 안은 러블리즈는 “생각지도 못했다”며 소속사 식구들과 부모님·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앞으로 열심히 활동하는 러블리즈가 되겠다고 밝혔다.

러블리즈는 지난 2일 정규 2집 리패키지 앨범 ‘지금, 우리’를 발매하고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