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산을 둘러싼 7남매의 상속전쟁 “돈은 피보다 진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리얼스토리 눈'

/사진=MBC ‘리얼스토리 눈’

‘리얼스토리 눈’ 유산을 둘러싼 7남매의 상속전쟁의 사연이 공개된다.

16일 방송될 MBC ‘리얼스토리 눈’에서는 유산을 둘러싼 7남매의 상속전쟁을 파헤친다.

최근 부모님이 남긴 170평의 집과 땅을 형제들이 팔았다는 것을 알게 된 넷째 아들과 며느리.
뒤늦게 재산을 찾으려 했지만 형제들은 40여 년 전 재산포기각서를 썼다며 역정을 냈다.

어릴 때부터 간질을 앓고 교통사고로 장애 2급 판정을 받은 남편은 형제들의 요구에 못 이겨 재산을 포기한 것이라 말한다.

남편을 대신해 며느리와 딸이 유산을 받기 위해 고군분투 중인데 형제들은 조상 돈 욕심내지 말라며 오히려 돈벌레 취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16일 오후 9시30분 ‘리얼스토리 눈’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