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 “‘그러나 밤’, 이별 혹은 상실감 경험한 분들에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이수가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솔로 앨범 '인헤일(inhale)' 발매 기념 음감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이수가 16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교동 메세나폴리스 신한카드 판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열린 솔로 앨범 ‘인헤일(inhale)’ 발매 기념 음감회에 참석하고 있다. / 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이수가 신곡을 두고 “가사에 신경을 많이 썼다”고 소개했다.

이수는 16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FAN) 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새 음반 ‘인헤일'(inhale)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타이틀곡은 피아노 여덟 마디를 모티브로 만든 ‘그러나, 밤'”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어 “가사에 굉장히 신경을 많이 썼다”며 “이별한 분들 혹은 비슷한 상실감을 경험한 분들이 들으면 좋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이수의 신보 ‘인헤일’에는 총 5곡이 수록돼 있다. ‘그러나, 밤’은 팝 발라드 장르로 이별의 아픔을 담고 있다.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