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이수 “9년 만에 솔로, 새로운 변화 담았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수 / 사진제공=325 E&C

이수 / 사진제공=325 E&C

“새롭게 변화한 음악이다.”

솔로로 돌아온 그룹 엠씨더맥스 보컬 이수의 말이다.

이수는 16일 오후 4시 서울 마포구 서교동 신한카드 판(FAN) 스퀘어 라이브홀에서 진행된 새 음반 ‘인헤일'(inhale)의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에서 “오랜만에 인사를 드린다. 솔로 2집이며, 약 9년 만이다”고 운을 뗐다.

이수의 이번 솔로 음반은 지난 2008년 솔로 1집 ‘아이 엠'(I AM…) 이후 약 9년 만이다.

그는 “타이틀곡 ‘그러나, 밤’을 포함해 총 5곡으로 구성됐다”며 “타이틀곡은 피아노 여덟 마디가 포티브가 돼 만들어졌다”고 설명했다.

이어 “엠씨더맥스는 물론 이수로서도 그간 해온 음악과는 사뭇 다르다”며 “어떻게 받아들이실까 고민도 많았다. 새롭게 변화한 음악이지만 많이 사랑해주시면 좋겠다”고 바랐다.

‘그러나, 밤’은 팝 발라드 장르로 이별의 아픔을 담아냈다. 피아노 선율과 첼로 연주로 서정적인 분위기를 강조했고 몽환적인 이수의 보컬이 더해져 완성도를 높였다.

이수는 이날 오후 6시 각종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며, 오는 18일부터 6월 4일까지 소극장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