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미, 6월 5일 정규 5집 발매 확정 (공식)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거미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거미 / 사진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가수 거미가 컴백일을 확정 지었다.

소속사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9년 만에 발매하는 정규 5집으로의 컴백을 예고한 거미가 컴백일을 6월 5일로 확정 지었다”고 16일 밝혔다.

소속사에 따르면 거미는 최근 화보 촬영으로 본격적인 컴백에 시동을 걸었으며, 이후 여러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서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현재 발매일을 확정 짓고 앨범 막바지 작업에 한창이다.

그동안 OST를 비롯하여 음악 예능 프로그램, 전국투어를 통해 전천후 활약을 펼쳐온 거미가 9년 만에 발매하는 정규 앨범이라는 것, 그리고 앨범 총괄 프로듀서가 길이라는 소식에 궁금증이 증폭되었던 상황. 거미는 올여름, 길과 함께 작업해 온 매력적인 곡들로 대중들을 사로잡을 준비를 마쳤다는 후문이다.

또 거미는 앨범 발매에 이어 내달 10일 서울을 시작으로 대전, 대구, 부산, 광주까지 5개 도시 투어를 이어 나간다.

거미는 정규 앨범 발매일을 확정 짓고 앨범 막바지 작업과 전국투어 콘서트 준비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