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맨투맨’ 정만식, 벨보이부터 간호사까지… 변신 요정의 활약

[텐아시아=이은진 기자]
JTBC '맨투맨' 정만식/사진제공=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JTBC ‘맨투맨’ 정만식/사진제공=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

‘맨투맨’ 정만식이 등장할 때마다 새로운 모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고 있다.

정만식은 JTBC 금토드라마 ‘맨투맨(MAN x MAN)'(연출 이창민, 극본 김원석, 제작 드라마하우스, 마운틴 무브먼트 스토리)에서 국정원 출신 특수부 검사이자 고스트 요원 김설우(박해진)의 담당관 이동현으로 활약 중이다.

동현은 설우에게는 든든한 조력자이자 위기 때마다 기다렸다는 듯 나타나는 ‘팅커벨’ 같은 존재. 임무 성공률 100%를 자랑하는 설우의 뒤에는 늘 동현이 있다. 특히 드라마 속 벨보이부터 간호사, 택배기사, 항공사 기장까지 소화하는 동현의 기가 막힌 변장술을 보는 재미도 쏠쏠하다.

그 동안 드라마와 영화에서 악역이나 강렬한 캐릭터를 도맡아 깊은 인상을 남겼던 정만식의 친근한 변신에 시청자들도 열광했다. 특히 설우와 티격태격하다가도 작전에 들어가면 매서운 면모를 드러내는 두 사람의 브로맨스가 보는 재미를 더하고 있다.

‘맨투맨’ 관계자는 “극중 어떤 설정도 감쪽같이 소화하는 정만식의 놀라운 연기가 동현 캐릭터를 입체적으로 살렸다”며 “매회 활력을 불어넣고 있는 동현이 후반부에 더 강력한 존재감을 드러낼 것”이라고 밝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맨투맨’은 오는 19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이은진 기자 dms357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