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채 든 꽃도령” 빅스, 성공적 귀환

[텐아시아=손예지 기자]
빅스 '도원경' 뮤직비디오 / 사진제공=영상 캡처

빅스 ‘도원경’ 뮤직비디오 / 사진제공=영상 캡처

그룹 빅스가 새 앨범 ‘도원경’으로 성공적 컴백을 알렸다.

빅스는 지난 15일 오후 6시 네 번째 미니 앨범 ‘桃源境(도원경)’ 발매와 동시에 동명 타이틀 곡 ‘도원경’의 뮤직비디오 풀 버전을 공개했다. 몽환스럽고 신비로운 매력으로 환상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이번 뮤직비디오는 공개되자마자 화제를 모았다.

공개된 뮤직비디오에서 빅스 멤버들은 시공간을 넘나드는 듯한 환상적인 배경의 무릉도원에서 신선을 연상시키는 모습으로 변신해 시선을 끈다. 영상을 통해 재해석된 무릉도원은 모던하면서도 동양적인 요소들로 몽환적인 분위기가 극대화 됐다. 물 위에서 부채를 활용한 군무를 표현할 때에도 독특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으며, 명암 대비 효과로 마치 살아서 움직이는 수묵화 같은 느낌을 주는 강렬한 영상이 완성됐다.

이번 뮤직비디오에서 빅스는 앨범 주제인 ‘도원경’을 현대적인 느낌의 무릉도원으로 그려내기 위한 이미지 표현에 집중했으며, 그 결과 동양적인 고전미와 현대적인 모던함을 동시에 담아냈다. 화려하면서도 아름다운 영상미가 돋보이는 이번 작품은 감각적인 영상 연출로 유명한 ETUI 김우제 감독이 맡았다.

또한 새 앨범 음원 공개와 동시에 타이틀 곡 ‘도원경’이 각종 음원 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올라 빅스의 저력을 보여주기도 했다. 막강한 아티스트들의 컴백 러쉬에도 빅스는 상위권으로 진입하며 남다른 인기를 드러냈다. 빅스의 이번 타이틀 곡 ‘도원경’은 무릉도원의 풍경을 묘사하는 한 편의 시같은 가사에 동양적인 느낌을 더하는 가야금 사운드, 선명하고 감각적인 멜로디가 어우러져 리스너로부터 관심을 모으고 있다.

데뷔 5주년을 맞이한 빅스는 동양 판타지 콘셉트에 첫 도전해 아름다우면서도 강렬한 환상적인 이미지를 완성해내며 콘셉트 장인으로서 명성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데뷔 5주년을 기념하는 ‘빅스 브이 페스티벌(VIXX V FESTIVAL)’을 알리고 앨범, 콘서트, 전시회에 이르는 대대적인 컴백을 예고했던 빅스가 서울에서의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친 데 이어 앨범도 발매와 동시에 큰 인기를 얻고 있어 성공적인 컴백 신호탄을 쏘아올렸다.

빅스는 오는 18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시작으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이어나간다.

손예지 기자 yejie@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