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디 아티스트’ 다니엘 고스트, 정규 1집 ‘하늘 푸르른 날’ 15일 발표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다니엘 고스트 앨범 재킷

다니엘 고스트 앨범 재킷

인디 뮤직의 성지 홍대를 중심으로 활동해온 베일의 인디 아티스트 뮤지션 다니엘 고스트(Daniel Ghost)가 본격적인 대한민국 가요계 공략에 돌입했다.

다니엘 고스트(Daniel Ghost)는 15일 정오, 국내 주요 음원사이트를 통해 첫 정규앨범 ‘하늘 푸르른 날’을 발표하고 음악 팬들과 소통에 나설 예정이다.

총 8곡이 수록된 다니엘 고스트(Daniel Ghost)의 이번 정규 1집 앨범에는 아티스트 본인이 작사와 작곡, 프로듀싱 등 앨범 제작의 전반을 도맡았지만, 보컬에는 직접 참여하지 않고 영혼의 목소리만 담았다는 점이 인상적이다.

반면 허정욱, 빅보이, 상연 등 음악적 색깔을 업그레이드시킬 수 있는 실력파 인디뮤지션들이 객원보컬로 참여, 곡을 통해 전달하고자한 아티스트의 메시지를 더욱 극명하게 표현하며 음악 팬들과 폭 넓은 공감대 형성에 주안점을 두고 있다.

미국 버클리 음대에 재학 중인 젊은 뮤지션 허정욱은 타이틀곡 ‘하늘 푸르른 날’을 비롯해 ‘너만 있으면’, ‘눈물 속의 눈’, ‘피어나리’, ‘우리’ 등 총 5곡의 피처링에 참여해 특유의 호소력 짙은 보이스로 청각을 자극한다.

‘하늘 푸르른 날’과 ‘너만 있으면’은 정식 음원 발매 전, 인기 아이돌 그룹 2PM의 호주 여행기를 담은 케이블 채널 K-STAR의 예능프로그램 ‘2PM 와일드 비트’의 테마곡으로 삽입되며 음악 팬들의 궁금증을 자아낸 이색 경력을 자랑한다.

또 ‘온다’와 ‘참회’의 빅보이는 아티스트 네이밍에서 알 수 있듯 파워풀한 마초 카리스마가, 유일한 여성보컬리스트 상연이 부른 ‘4월에’는 은은하게 펼쳐지는 감미로운 보이스가 감성을 부드럽게 터치하며 깊은 여운을 남긴다.

다니엘 고스트(Daniel Ghost)는 “이번 앨범은 K-POP으로 대변되는 대한민국 대중음악계에 만연한 폐쇄적 섹슈얼리즘을 거부하고, 다채로운 음악적 접근을 통해 보다 많은 이들에게 위로와 기쁨을 드리고자 기획됐다”고 전하며 “트렌드라는 굴레에 사로잡힌 유행가가 아닌 음악이 지닌 진정한 가치를 통해 소통과 공감을 이룰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다” 고 덧붙였다.

다니엘 고스트(Daniel Ghost)는 이번 첫 번째 정규앨범 발표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