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적인 그녀’ 주원 “팬들이 사극 원해 출연 결심”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주원,엽기적인 그녀

/사진=조준원 기자

‘엽기적인 그녀’ 주원이 팬들을 위해 드라마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SBS 새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 제작발표회가 15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13층홀에서 개최돼 주원, 오연서, 이정신, 김윤혜, 정웅인, 심형탁 등이 참석했다.

이날 주원은 출연을 결심하게 된 결정적 계기에 대해 “‘용팔이’ 끝난 이후에 대본을 받아서 결정을 할 때 보니까 ‘군대 가기 전에 마지막 작품이 되겠구나’라는 생각이 들었다”고 입을 뗐다.

그는 “그래서 좀 더 신중했다. 그 중에서도 ‘엽기적인 그녀’를 선택하게 된 결정적 이유는 팬들이 제가 사극하는 걸 보고 싶어 했고, 로코하는 걸 보고싶어 했다. 이왕이면 팬들이 좋아하는 걸 하자라고 해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명석한 두뇌와 따뜻함을 가진 조선 최고의 매력남 견우(주원)와 엽기적이면서 발랄한 그녀 혜명공주(오연서)의 알콩달콩 사랑을 다룬 로맨스 사극 드라마로, 오는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