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엽기적인 그녀’ PD “중국과의 문제, 기분 좋은 소식 아니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SBS '엽기적인 그녀' 포스터 / 사진제공=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SBS ‘엽기적인 그녀’ 포스터 / 사진제공=래몽래인, 화이브라더스, 신씨네

오진석 PD가 ‘엽기적인 그녀’ 사전제작에 대한 부담감을 털어놨다.

SBS 새 월화드라마 ‘엽기적인 그녀’(극본 윤효제, 연출 오진석) 제작발표회가 15일 서울 양천구 목동 SBS 13층홀에서 개최돼 주원, 오연서, 이정신, 김윤혜, 정웅인, 심형탁 등이 참석했다.

이날 오진석 PD는 사전제작에 대한 부담감에 대해 “그동안 사전제작이 안된 것도 있다. 사실 다른 방법이 없었다”고 조심스럽게 말문을 열었다.

오PD는 “중간에 중국과의 문제도 있었다. 메이킹을 하는 입장에서는 기분 좋은 소식은 아니었다. 일정 부분 사기에는 영향을 끼쳤다. 결국 방법은 없었다”면서 “그냥 재밌게 잘 만드는 것 외에는 없지 않나 싶었다. 열심히 만들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엽기적인 그녀’는 명석한 두뇌와 따뜻함을 가진 조선 최고의 매력남 견우(주원)와 엽기적이면서 발랄한 그녀 혜명공주(오연서)의 알콩달콩 사랑을 다룬 로맨스 사극 드라마로, 오는 29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