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아라 측 “보람·소연, 전속계약 만료…4인 체제로 활동”(공식)

[텐아시아=윤준필 기자]
티아라,슈퍼드림콘서트

걸그룹 티아라 / 사진=이승현 기자 lsh87@

티아라 보람과 소연의 전속계약이 만료됐다.

소속사 MBK엔터테인먼트 측은 15일 “지난 9년간 함께 해온 티아라의 보람, 소연에게 고맙다. 긴 시간 동안 기뻤던 일, 슬펐던 일 등 여러 가지 일들이 있었는데 끝까지 함께해줘서 대견하다”며 “계약은 만료되지만 향후 거취가 결정될 때까지 도울 일이 있으면 적극 도움을 주겠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예정되어있던 마카오 일정은 주최 측으로부터 연기 통보를 받은 상태이며 일본 일정은 4인 체제로 진행 한다”고 전했다.

한편, 티아라는 6월 중순 큐리·은정·효민·지연 4인 체제로 컴백할 예정이다.

윤준필 기자 yoo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