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성경, 조혜정 SNS 라이브 논란에 입열었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이성경 인터뷰,역도요정 김복주

배우 이성경/사진=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이성경이 최근 불거진 논란에 입을 열었다.

이성경은 지난 14일 자신의 팬카페에 “팬 여러분께서 걱정하시는 혜정양과의 상황에 대해서 설명하겠다”며 “상황 상 갑자기 왜 이렇게 해석이 됐는지 우리 모두 당황스러웠다”고 말했다.

이어 “우린 정말 극중 복주와 난희처럼 추억도 많고, 서로를 굉장히 아끼고 좋아하는 사이”라며 “드라마를 보신분들은 아시겠지만 이렇게 사랑스러운 난희를 어떻게 미워하고 기를 죽이고 싶겠느냐. 혜정이는 오히려 기를 팍팍 살려주고 싶을만큼 여리디 여린 착하고 순수한 아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이성경은 조혜정이 SNS 라이브 방송을 하고 있는 가운데, 동시에 라이브 방송을 시작해 팬들의 오해를 샀다.

이성경은 “현장분위기를 걱정하시는것 같아서 덧붙여 말씀드리면, 상처가 될 수 있는 말이 오간 부분은 평상시 드라마 현장에서도 앙숙 콘셉트로 서로 장난들을 자주 해왔다”고 해명했다.

이어 ” 정말로 혜정이가 상처받은건 아닌가 고민이 돼 사과를 했다. 혜정이는 ‘우리 오래 함께하자’고 답했다. 고맙고 사랑스러운 동생”이라며 “저는 한참 부족한 사람이 맞다. 반성하고 고치고 변하겠다. 여러분들의 목소리로 가르쳐주셔서 감사하다”고 끝맺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