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도현, 신곡 발매X단독 콘서트…’노래하는 윤도현’

[텐아시아=현지민 기자]
윤도현 콘서트 포스터

윤도현 콘서트 포스터

가수 윤도현이 3년만에 솔로 콘서트 ‘노래하는 윤도현’으로 돌아온다.

지난 2014년 10월 대학로에서 첫 단독 콘서트를 진행했던 윤도현은 YB의 보컬이 아닌 솔로 아티스트 윤도현으로서 관객들에게 소박하지만 큰 울림이 있는 무대를 선사해 12회의 공연을 전회 전석 매진시키며 큰 화제를 모았다.

이어 개최되는 두 번째 단독 콘서트 ‘노래하는 윤도현’은 ‘Acoustic Forest’라는 타이틀이 더해져 보다 커진 규모만큼 확실한 색채를 가진 공연으로 관객들을 만난다.

‘숲’을 메인 콘셉트로 한 이번 윤도현의 콘서트는 YB의 강렬한 록사운드를 잠시 벗어나 어쿠스틱 악기들과 현악기들이 어우러진 오케스트라와 함께 하는 무대로 다채롭고 풍성하면서도 편안한 사운드로 관객들에게 휴식 같은 공연을 선사할 예정이다.

음악에 맞춰 무대도 특별하게 꾸며진다. 무대와 영상 장치는 관객들이 마치 진짜 숲 속에 들어온 것 같은 착각을 불러일으킬 만큼 완벽하게 조화를 이룬다. 숲속을 헤매다 비밀스러운 음악회에 초대된 관객들에게 윤도현은 사랑과 이별, 추억과 그리움에 대해 노래하며 가슴 뭉클하고 따뜻한 울림을 전한다.

오랫동안 많은 사랑을 받았던 ‘가을 우체국 앞에서’, ‘사랑two’, ‘너를 보내고’ 등 주옥 같은 감성의 히트곡들은 아련한 추억에 젖게 만들고, ‘Stay Alive’, ‘담배가게 아가씨’ 등 강렬한 사운드의 곡들은 어쿠스틱 록버전으로 편곡되어 원곡과는 색다른 느낌으로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줄 것이다.

또한 콘서트를 앞두고 윤도현의 솔로 신곡이 발매될 예정이다. 신곡의 무대는 공연을 통해 최초 공개 될 예정으로 윤도현의 목소리와 스타일의 한계에 대한 도전으로 파격적인 신선함을 안겨줄 것을 예고했다.

오는 6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펼쳐질 윤도현 콘서트 ‘노래하는 윤도현 : Acoustic Forest’의 티켓은 오늘(15일)에 인터파크를 통해 오픈된다.

현지민 기자 hhyun418@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