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12일 호주 시드니에서 한류 콘서트 개최

MBC가 호주 시드니에서 대규모 한류 콘서트를 개최한다. 오는 12일 오후 7시(현지 시간) 호주 시드니 ANZ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한국-호주 수교 50주년과 2011년 한국-호주 우정의 해를 기념하는 콘서트로 < K-POP 뮤직 페스트 인 시드니(K-POP Music Fest. In Sydney) >라는 이름하에 한류 열풍을 주도하는 아이돌 가수들이 총출동할 예정이다. 소녀시대의 티파니와 유리가 MC를 맡을 예정이며 동방신기, 소녀시대, 카라, 샤이니, 2AM, 씨엔블루, 비스트, 포미닛, 씨스타, 시크릿, 엠블랙, 미쓰에이 등 총 12팀이 출연한다.

이 콘서트를 위해 출연 가수들은 그들의 히트곡 뿐 아니라 스페셜 무대 또한 준비했다. 포미닛과 미쓰에이는 호주의 팝스타 카일리 미노그의 ‘Can`t get you out of my head’를 준비하고 있으며, 씨엔블루와 비스트의 요섭, 엠블랙의 지오는 새로운 밴드를 결성할 예정이라고. 2AM의 조권과 포미닛의 가윤, 씨스타 효린은 가창력을 보여줄 수 있는 무대를 준비하고 있으며, 소녀시대와 샤이니도 댄스 퍼포먼스 무대를 마련했다. 이 콘서트는 12월 3일 국내에도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