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제적남자’ 한준희 “출퇴근 시간 없어…연봉은 국내 부장 수준”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tvN '문제적남자' 방송 캡쳐

/사진=tvN ‘문제적남자’ 방송 캡쳐

‘문제적 남자’ 구글에 국내 최연소로 입사한 한준희가 출연해 남다른 근무환경을 밝혔다.

14일 방송된 tvN ‘문제적남자’에서는 글로벌 기업 구글에 근무 중인 한준희가 출연했다.

이날 한준희는 “현재 24살이고, 구글 입사 3년차”라고 소개했다.

이에 ‘문제적 남자’ 패널들은 “도대체 몇 살 때 입사한 거냐?”라고 물었고, 그는 “빠른 94년생이라서 초등학교를 1년 일찍 들어갔다. 그리고 과학고를 조기 졸업해서 남들보다 2년을 벌었다. 대학 졸업 후 바로 입사했다”고 말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한준희는 연봉에 대해 “국내기업 부장님 수준이다. 하지만 미국 같은 경우에는 세금이 보통 30~40%정도 뗀다. 그리고 집세가 많다. 이것저것 나가는 게 많아서 사실 남는 것은 없다. 하지만 돈을 떠나서 근무 환경이 너무 좋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해진 출퇴근 시간은 없다. 자유로운 대신 그만큼 본인이 잘해야 한다”고 말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