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 진공청소기 정체는 신동욱 “희귀병 극복하고 꼭 출연하고 싶었다”

[텐아시아=박슬기 기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사진=MBC ‘복면가왕’ 방송 캡쳐

‘복면가왕’ 진공청소기의 정체는 신동욱이었다

14일 방송된 MBC ‘일밤-복면가왕’(이하 ‘복면가왕’) 1라운드 세 번째 대결에서는 진공청소기의 정체가 배우 신동욱으로 밝혀졌다.

진공청소기는 앞서 목욕의 신과 이승기의 ‘결혼해줄래’ 무대를 꾸몄다. 투표결과 목욕의 신이 2라운드에 진출했고, 진공청소기는 이브의 ‘너 그럴때면’을 부르며 모습을 드러냈다.

그는 바로 최근 CRPS 희귀병을 극복하고 건강한 모습으로 돌아온 신동욱이었다. 그는 “제가 TV를 보면 방송하고 싶어질까봐 못 봤는데, 유일하게 본 게 MBC 아침뉴스와 ‘복면가왕’이었다”며 “꼭 나으면 프로그램에 출연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선입견을 깨고자 무대에 선 신동욱은 “긴 병을 앓았는데 치료를 하다보니까 짧게 지나간 것 같은데 7년의 시간이 지났더라. 드라마 한다니까 걱정해주시는 분들이 많은데 일상생활도 가능하고 활동도 많이 할테니까 염려 하지 마시고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박슬기 기자 psg@tenasia.co.kr